본문 바로가기

회원사소식

HOME - 알림ㆍ뉴스 - 회원사소식

회원사소식

현대중공업, 노사, 18년 연속 무분규 달성

  • 회원사 소식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12-10-08 10:20
  • 조회 : 5,023

본문

현대중공업 노사가 2012년 단체교섭을 마무리하고 ‘18년 연속 무분규 기록’을 세웠다.

현대중공업은 지난 7월 19일 조합원 총회를 통해 노사 간 잠정합의안이 역대 최고인 찬성 78.8%로 가결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현대중공업은 1995년부터 18년 연속 무분규 타결을 이으며, 선진화된 노사관계를 이어가게 됐다.



이날 총회에는 총 조합원 1만6천267명 중 95.1%인 1만5천476명이 투표에 참가했으며, 찬성 78.8%(1만2천199명), 반대 20.7%(3천197명), 무효 0.5%(80명)로 잠정합의안이 통과됐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노조가 물가인상률에도 미치지 못하는 2%대의 임금인상률을 받아들인 것은 유럽국가의 재정위기 등 세계적인 불황의 여파로 어려움에 처한 각 사업 분야의 경영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자는데 뜻을 같이 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어려운 경영여건을 감안해 임금인상을 자제하는 대신 동종업체 최초로 정년을 만 60세로 2년 연장하는 등 단체협약의 대폭적인 개정을 통해 복지를 향상시킴으로써 노동조합과의 신뢰관계를 더욱 확고히 하고 위기 극복에 노력하고 있는 조합원들의 사기 진작을 도모했다”고 밝혔다.



특히 ‘개인별 선택 정년제’를 도입해 만 58세까지는 기존의 임금수준을 유지하고 만 59세부터는 본인의 선택에 따라 정년을 연장하면서 개인별 직무환경등급에 따라 일정부분 임금수준을 조정함으로써 그 재원을 청년층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