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회원사소식

HOME - 알림ㆍ뉴스 - 회원사소식

회원사소식

현대두산인프라코어, 김주호 기술부장, 대한민국 명장 선정

  • 회원사 소식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1-09-23 09:16
  • 조회 : 3,123

본문

현대두산인프라코어 김주호 기술부장, 대한민국 명장 선정

 

숙련기술인 최고의 영예, 기계정비 분야 최종 선정

현대두산인프라코어 번째 명장, 현대중공업그룹으론 31번째 명장 배출

끊임없는 자기계발 결실, "고객 만족 위해 기술 연마 지속해야"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최근 김주호 기술부장( 56) 기계정비 분야 대한민국 명장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기술부장은 지난 2014 컴퓨터응용가공 분야에서 명장으로 선정된 홍기환 기장 이후 7년만에 배출된 현대두산인프라코어의 번째 명장이다. 이로써 현대중공업그룹은 31번째 명장을 배출하게 됨으로써, 조선, 건설기계 부문에서 기술 현대의 명성을 높이게 됐다.

 

기술부장은 1985 1 입사해 중기계정비 시험을 담당하며 전문성을 쌓았다. 1999 기계가공 기능장 취득을 시작으로 2016 건설기계정비 기능장과 중기계정비 분야 우수숙련기술자를 획득, 2017년에는 중기계정비 분야 인천시 미추홀명장에 선정됐다. 2018년에는 대한민국 산업현장 교수에 선정, 인하대 건설기계공학 대학원에서 석사를 취득하는 끊임없는 자기계발을 통해 명장에 올라섰다.

 

기술부장은 손을 거쳐간 제품이 고객 마음에 있도록 스스로 기술 연마를 지속해 노력이 인정받은 같아 기쁘다앞으로도 후배들에게 기술 노하우를 제공, 현대두산인프라코어의 기술력을 한층 높이는데 기여하고 싶다 밝혔다.

 

손동연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사장은 최근 명장에 선정된 기술부장을 축하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현장의 기술전문가 육성을 위한 롤모델이 되어 명장의 손끝 기술이 회사 후배들에게도 전수되고 조직이 전문적으로 성장할 있도록 써달라 격려했다.

 

한편, 대한민국 명장은 숙련기술인이 획득할 있는 최고의 영예로, 해당 직종에서 15 이상 종사한 기술자를 대상으로 서류와 면접 심사를 거쳐 선발되며올해 선정된 11명을 포함해 1986년부터 현재까지 663명이 명장 타이틀을 얻었다.

<>

 

사진 설명1: 대한민국 명장 김주호 기술부장()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손동연 사장() 격려하고 있다.

사진 설명2: 대한민국 명장 김주호 기술부장()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인천공장에서 후배에게 기술을 전수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