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회원사소식

HOME - 알림ㆍ뉴스 - 회원사소식

회원사소식

두산인프라코어, 최대 24% 연비 향상 굴삭기 출시

  • 회원사 소식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13-04-02 10:10
  • 조회 : 5,889

본문

- 연료 절감 혁신기술 개발해 기존 대비 연비 24%, 조작ㆍ제어성 20% 향상
- 4월 독일 BAUMA 2013에서 신제품 선보이고 북미ㆍ유럽 시장 공략 예정

 

두산인프라코어(사장 김용성)는 기존 대비 최대 24%까지 연비를 높인 굴삭기를 국내에 출시했다고 1일 밝힘. 새로 내놓은 38톤 굴삭기 신제품(DX380LC-3)은 유압펌프를 전자적으로 제어하는 혁신 기술(D-ECOPOWER*)을 적용해 기존 자사 모델에 비해 작업량 당 연료 효율이 최대 24% 향상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기술개발팀은, 굴삭기 작동에 필요한 유량과 힘(파워)을 9개의 압력 센서를 통해 감지하고 그에 따라 유압펌프를 제어함으로써 필요한 만큼의 유량과 힘만 공급되도록 설계하였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2007년 연료 절감 혁신 기술을 개발하기로 하고 독일 보쉬렉스로스(Bosch-Rexroth)사와 공동 개발을 시작했다. 보쉬렉스로스는 전자 유압 시스템을 활용해 엔진 제어를 최적화하는 VBO(Virtual Bleed-Off) 기술을 보유한 회사로 유압시스템 및 제어기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으로 평가 받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의 신형 굴삭기는 경쟁사 동급 장비와의 연비 비교 평가에서도 우수한 결과를 보였음. 또한 새 기술 적용으로 작업 성능 및 편의성 측면에서도 개선돼 굴삭기 기사들의 테스트 결과 이전 장비에 비해 조작ㆍ제어성이 20%까지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두산인프라코어는 4월 독일에서 열리는 국제건설중장비전시회(BAUMA 2013)에 신기술(D-ECOPOWER)을 적용한 신제품을 선보이며 북미ㆍ유럽 시장 공략에도 적극 나설 예정임. 또한 신기술 적용 범위를 연비 개선효과가 큰 40톤 이상 대형 기종으로 확대해 전 세계 시장을 대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세계 건설기계 시장의 트렌드에 맞춰 ‘친환경ㆍ고연비’기술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며 “이번 신기술 개발로 원천 기술 확보와 함께 시장대응력을 한층 높일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라고 말말했다.


* D-ECOPOWER란?
두산인프라코어ㆍ경제적ㆍ친환경ㆍ파워 최적화 시스템의 영단어를 조합한 용어이다. 굴삭기를 작동하는 조이스틱 레버와 페달의 동작 신호에 따라 각 작동부가 필요로 하는 최적의 유량만을 생성하여 공급하는 기술이다. 9개의 압력 센서를 통해 굴삭기 작동에 필요한 유량과 힘(파워)을 감지하고 그에 따라 유압 펌프를 제어함으로써 필요한 만큼의 유량과 힘만 공급되도록 함. 이를 통해 작업 성능은 높이고 연료 소모는 대폭 줄이는 효과가 있다.